나는 여기에 고여 있는데 너는 한 없이 흘러가는 구나

수제생크림 작성일 23.05.02 02:25:37
댓글 0조회 164,222추천 2

나이가 듬에 종교를 신을 부정하게 되는데

동생이 말로서 평생을 타인에게 상처주며 살아왔다

지금도 그렇고

그 벌인가 모르겠지만 동생은 돌려받았다

그럼에도 동생은 아직도 변함이 없고 자신을 돌아보지 않는다

나 또한 동생에게 많은 상처를 받았지만 그럼에도 동생이 잘되길 빈다

수제생크림의 최근 게시물

짱공일기장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