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인생이 x 같은데 나도 x 같고 싶은데 그러지 못하는 게 x같네요.

경종 작성일 22.03.29 20:54:40
댓글 1조회 1,511추천 2

그냥 말해보았습니다.

부정적 표현은 아닙니다.

 

가끔 예전처럼 스스로 예의나 조심해야 하는 룰에 속박됨 없이

철 없이 그냥 짱공유에 아무 말이나 지껄이고 하였던 것이 그리울 때도 있습니다.

 

x 같은 것을 마음껏 발산하고 공유할 때

그것이 한편으로 진실하고 따뜻한 인간적 흐름을 짱공에서 나눌 수도 있는 미학이 있는…

아쉽기도 합니다.

 

경종의 최근 게시물

자유·수다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