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처구니 없게 나는 꼰대구나 깨닳은 일..

만들기구찬아 작성일 20.12.02 10:52:27 수정일 20.12.02 16:13:45
댓글 40조회 4,147추천 17

 

 

 

 

이번에 신입이 들어왔는데

식당 4인테이블에서 부서사람 4명이서 점심을 먹는데

팔꿈치를 테이블에 대고 먹더라구요 지렛대처럼(?)

 

세상에 이게뭐라고 불편한마음이…

절대 밖으로 티안낼겁니다 아무것도 아닌데

 

저혼자 불편하단 생각이 든 자체가 하도 어이없어서 엽기입니다.

 

만들기구찬아의 최근 게시물

자유·수다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