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심에 회의가 생겼습니다

퍼덜스키 작성일 24.04.15 00:58:41 수정일 24.04.23 18:08:16
댓글 57조회 271,703추천 45

기독교 좋은 말씀 좋은 설교로 다니고 있습니다. 나름 서울에서 이름있는 교회이고 설교와 목사님이 신앙심 깊은 교회로 열심히 나가고 있었습니다.

이에 대한 좋은 모범이 되어주신 A 집사님이 계셨는데 언제부턴가 안보이셔서 알아보니 일이 있었습니다

교회에는 유아부 초등부 학교가 있습니다. A집사님의 딸은 교회 유치원에 다녔고 언제부턴가 아이가 머리를 벽에 박고 이상 행동을 보여 참다참다 정신과를 가보니 교회 초등부 아이가 옷을 벗기고 성추행을 하였습니다 성추행 한 아이 부모는 깡통교회때부터 다니던 부모로 처음에는 적반하장으로 증거있냐며 상대방 부모를 나무라하였고 여러차례 싸움끝에 잘못을 인정하여 결국 공론화 시켜 사과하겠다고 하셨습니다 교회는 나름 국내에서 유명하고 그 교회의 총괄 목사님은 깡통교회 때부터 다녀온 그 부모와 교회를 보호 할려고 사과하지 말자고 조용히 넘어가자고 하였습니다 결국 A집사님은 교회 실망감을 느껴 교회를 떠나게 되었습니다

저는 모태신앙으로써 종교에 대한 회의감이 생기고 정말 사이비 같은 교회로 느꼈고 성경 좋은 말씀 본받아야 할 교회가 배신감을 주어 너무 실망감이 컸습니다. 이런 상황에서 하나님을 믿으라는 목사님의 말씀이 너무 거짓 같았습니다. 나름 국내에서 신앙심 좋은 교회라고 소문이 나있는데 너무 사건이 충격적이어서 저 조차 신앙심이 없어질것 같습니다.. 아이는 앞으로 살아갈 날이 많은데 너무 마음이 아프고 이 사건을 교회와 자기 사람 지킬려고 무마할려는 목사님의 결정이 믿을 교회 하나 없다는 인식을 심어주는것 같습니다.. 이 상황에서 교회와 신앙심에 대한 믿음을 어떻게 지켜나가야 될까요?

퍼덜스키의 최근 게시물

인생상담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