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중반 공무원 도전 괜찮을까요?

부왁정희가카 작성일 22.05.24 01:32:12 수정일 22.05.24 01:33:30
댓글 23조회 29,173추천 12

제 상황을 간략히 설명하자면, 아버지에게 3년전 사업장 지점 하나를 물려받아

나름 잘 꾸려나가서, 연 3~4억 정도 매출이 있습니다. 문제는 돈 많이벌고, 일이 비교적 쉬운편이라

좋긴한데 서비스직이라 스트레스도 많고, 거의 쉴틈이 없습니다.

 

몸이 안좋아 30살 넘도록 집에서 백수생활하다가 재활로 몸이 나아진후에, 아버지 사업이 잘풀리면서 

사업확장하고 바빠진 탓에, 어쩔수없이 제가 맡게 되었고요 솔직히 제가 원하는것도 아니었거든요

사업이라는게 하루종일 신경써야하고, 매일매일 이벤트가 빵빵 터지기 때문에 오롯히 내시간도 거의없고

심적으로 거의 매일 시달려야 합니다.

 

사실 백수생활할때 한창 공무원준비 하다가, 갑자기 아버지 사업장에 끌려가서 일했거든요

저도 회사생활을 안해봐서 꼭 회사 조직 생활을 해보고 싶은 마음도 있고, 제가 공부한 전공분야에서

34살 넘어서 들어갈수 있는 유일한 직장이 공무원이라, 지금이라도 도전해 보고싶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마침 동생놈도 타지에서 일하는데 회사 대우가 좋지않아, 부모님도 제 사업장에서 일하길 원했거든요

그래서 동생에게 사업장을 임차형식으로 물려주고, 저는 공무원하고싶다고 부모님에게 말씀드리니

하고싶은대로 하라고 하셨습니다.

 

근데 문득 나이가 30중반이 넘었는데, 회사 조직생활에 적응할수 있을까? 라는 막연한 두려움과

주변에서 친구들이나 현직에있는 지인들도 공무원 연금도 반토막 나고, 월급에 떡값 상여금 다 포함해도

편의점 알바월급보다 적다고 거의 부정적인 의견이 많았습니다. 확실히 그런게 영향이 있는지

공무원 응시생도 5년전에 비해 반토막 났다는 뉴스도 간간히 들리고요

 

솔직히 금전적인 부분은 어짜피 동생과 사업장 수익을 나눠야 하기 때문에 전혀 문제없고,

제가 하고싶은 분야이고 워라벨 때문에 공무원을 하려고 하는데, 위에 문제점 때문에 결정이 망설여 지네요

참고로 저는 특수직공무원으로 전공한 사람이라면 난이도도 그렇게 높지 않고, 순환보직도 아니고, 

군청 관할과에서 고정적으로 근무하게 됩니다.

 

공무원 현직이시거나, 준비중인 선배님들의 조언 부탁드리겠습니다.

부왁정희가카의 최근 게시물

인생상담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