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엇이 문제일까요.

퍼덜스키 작성일 22.05.01 10:55:29
댓글 16조회 22,755추천 17

2년 가까이 다 되어가는 서로 30대 초중반 커플입니다. 결혼을 전제로 만나고 있습니다. 

 

저는 상대방을 배려하지못한 말과 행동을 많이 내뱉었던 성격이고(제 위주로 생각하고 행동했던 적이 많은 외동아들같은 성격입니다.) 

 

여자친구는 욱하는 성격이 심한 성격입니다. 여친이 몇번 안본 제 친구들 앞에서 욱하고 술먹고 욕하는 모습을 보고 아직도 저에게 여친에 대해 무섭다고 생각합니다.

 

한동안 너무 자주 싸워 서로 헤어짐을 택했고 헤어짐 기간동안 그동안 제 스스로 보지 못했던 저의 잘못을 인지하고  반성을 많이 했으며 저번주에 다시 잘 만나기로 해서 재회했습니다.  

 

 토요일 일이었습니다.  일요일날 모텔 과 카페를 가기로 했습니다.  여친에게 어디로 갈지 선택권을 넘겼고 여친이 가족과 외식을 하고  있었고 카톡으로  카페 먼저 정하고 있었는데 

 

(여친은 항상 어디 갈때 잘 못정하는 결정장애같은. 것이 있습니다..)몇시간 동안 정하질 못해 제가 여친 동네 근처에 모텔과 카페로 갈래 ? 라고 제안했고 여친은 그때부터 짜증을 내기 시작했습니다. 전 그 상황이 이해가 가질 않았습니다 제가 강요한것도 아니고 물어본것 뿐인데.. 그래서 제가 너무 성급하게 너의 의견을 기다려주지고 않고 말한것 같다 미안하다고 했습니다.

 

여친이 짜증내는 상황에서 저에게 알아보라고 했고 저도 성심껏 알아보고 링크를 보내줬습니다.  여친은 제가 보내준곳 싫다고 합니다

 

 여친은 갑자기 화가 안풀렸는지 일요일날 보지 말자고 하고. 전 그래도 풀어볼려고 미안하다고 했습니다. 

 

그 후에 카톡 답이 없더니 2시간 후에 전화가 왔습니다. 전 그 사이 모텔 할인 쿠폰이 당일까지 써야해서 예약만 해놨습니다. 여친은 저에게 어떤 행동을 했냐고 물어봤고

저는 모텔을 예약했지만 카페는 너가 알아보는것이 좋겠다 아니면 카페도 내가 다시 알아보겠다 했지만 왜 모텔만 예약했냐고 몇번 서로 대화가 안통하듯 대화 하다 결국 소리를 고래고래 지르더니 울음을 터트구더 라구요.. 욕설과 함께..(대화 중간에 미안하다고 말하면서 그럼 원점으로 돌아가서 다시 정하자고 모텔 예약은 취소했습니다.) 저도 그 사이 너무 화가 났지만 미안하다고 참았습니다.  저에게 정이 떨어진다느니..

 

여친은 저에게 사람은 안변한다고..(저는 정말 이전의 잘못을 인지하고 노력했습니다.. 이 모든게 안받아 들여진다는 생각에 허탈했습니다.) 모든게 저의 탓이라고만 하고 저는 이게 이렇게까지 밤늦게 1시간넘어가며 통화하며 싸울일인가 싶었습니다.

 

밤 12시 까지 ㅇ이렇게 싸우는데 너무 힘들었습니다.막말하고 소리지르는 사람 풀어주는데 정말 피말리는듯한 느낌이었고 저도 제 스스로 주체할수없는 화가 순간났습니다. 제가 미안하다고 풀어며려고 그마

 

대화 그만하자고 해도 여친은 화를 냈습니다.

 

이 친구 입장에서 보면 이 친구만의 고충이 있겠지만. 결국 이렇게 사소한 것으로 재회 전같이 싸우는것 보면 정말 이 친구랑 저는 아닌건지 

 

정말 저에게 문제가 있는건지 모르겠습니다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퍼덜스키의 최근 게시물

연애·결혼·육아 인기 게시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