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올레길 10일차(6월 6일) 가파도 캠핑

도리돌2 작성일 20.11.29 23:55:40
댓글 5조회 4,972추천 21
7d5780b62f0a59b067067f11cc01f463_912358.JPG

멀리 가파도가 보입니다.

계획 실수로 정말 미친 듯이 뛰고 걸어서 배 시간 10분 전에 항구에 도착할 수 있었습니다. 소주하고 라면만 사서 배에 올랐다죠.ㅎㅎㅎ

 

2fe17ecabd86aed97e6c11ef85eefddf_191949.jpg

친구가 최백호 아저씨 가파도를 꼭 들어야 한다던데.. 그 유명한 청보리밭은… 6월엔 볼 수 없어서 아쉬웠지만 너무너무 예쁜 섬에 만족만족!! 할 수 밖에 없었습니다.

658f8dd16f80803d54a68867a31932e7_654166.jpg

 

2d6470786b254d2a0da3b11a34f932a7_881926.jpg

섬의 동쪽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날이 흐려서 잘 보이지 않지만 멀리 제주도가 보이는 곳이었죠.

 

9f58fa7daf70aa7f46e430ea3f2dc65d_346036.jpg

말로만 듣던 거북손!! 텐트 앞 바위에 엄청 많더라고요. 잘 씻어서 라면에 넣고 끓여서 소주 두 병 뚝딱!! 했습니다.ㅎㅎㅎ

 

b2f8db1f06285fa022868804b4194a44_226594.jpg

 

0596619db74a445a5f96ceee598dce0e_428114.JPG

 

7aa8bebd6beaa8b2bd611007975fe5ab_473891.JPG

증조할아버지, 할아버지, 아버지, 아버지 형제들… 저도 피할 수 없는 유전자ㅠㅠ

평생을 외모 신경 한 번 안 써본 놈에게 대머리는 별 관심사가 아니네요. 평생을 저렇게 짧은 머리로 살아와서 더 마음이 편한지도 모르겠습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

ac10e0575f676bd5268021b51095c9f1_315533.jpg

확실히 사진은 그날의 감동을 전부 보여주지 않네요.

알딸딸하게 취한 상태로 멀리 밝게 빛나는 달과 검은 바다에 펼쳐진 윤슬은 마치 저를 인도하는 길 같았네요. 발을 딛으면 걸어서 넘어갈 수 있을 것 같은 윤슬과 달빛이 참 아름다웠던 밤이었습니다.

 

 

가파도는 딱히 캠핑장이 없습니다. 전 관광객이 잘 찾지 않는 곳에 텐트를 쳤는데 마을 주민분들이 지나시며 별말씀 없으셨네요. 아마 방해가 되지 않는 선에선 괜찮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정해진 캠핑장이 없으니 많은 분들이 캠핑을 목적으로 가파도를 찾으시면 문제들이 늘지 않을까 싶기도 하네요. 워낙 섬이 작아서 많이 찾진 않으시겠지만요ㅎㅎㅎㅎㅎ

(너만 가고 우린 가지 말란 거냐? 라고 나무라시면 할 말은 없습니다.ㅋㅋㅋㅋㅋㅋ)

 

짱공형님들 모두 즐거운 여행&캠핑 하세요~~

도리돌2의 최근 게시물

등산·캠핑 인기 게시글